한남의 자랑거리

과기부 '현장연계 미래선도인재 양성지원사업' 선정! 4년간 80억원 지원

작성일 2022-03-18 11:35

작성자 김민영

조회수 79719

수정

한남대학교(총장 이광섭)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2022년 현장연계 미래선도인재양성지원사업’에 선정돼 연간 20억씩 4년 동안 80억여 원을 지원받게 되었다고 10일 밝혔다.
  이 사업은 컨소시엄 운영으로 총괄주관기관으로 한남대학교(단장 황철호), 참여대학으로 충북대학교(단장 이동주)와 순천향대학교(단장 김홍래)가 함께 한다.
 산업체 수요를 기반으로 한 현장문제 해결과 실전문제 연구역량을 갖춘 미래선도 인재양성이 목적이며, 한남대 컨소시엄을 포함하여 전국에서 3개 컨소시엄이 선정되었다.
  석·박사를 팀장으로 하여 이공계 학부생 중심으로 구성된 실전문제연구팀은 지도교수와 산업체 실무진의 멘토링 하에 산업체 실전문제 해결을 위한 연구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주관기관을 중심으로 참여대학과 함께 산업체 네트워크를 공유하여 산학협력을 고도화하며, 이공계 대학생의 문제해결 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대학공동강좌를 개발하고 운영을 지원하게 된다.
  총괄주관기관 한남대는 성공적인 사업 수행을 위해 충청권의 주력산업과 세 개 참여대학의 강점 분야를 반영하여 ▲소재·바이오 ▲부품·장비·제조 ▲IT·전자·스마트융합 등 3개 영역에서 연합팀과 다학제팀, 전문분야팀 등 컨소시엄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실전문제연구팀을 구성하고 충청권 기업과의 폭넓은 협력과 대학간 공동연구와 교육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한남대 황철호 단장은 “실전문제 수요발굴을 위해 산학협력시스템을 효과적으로 접목해 진행할 계획이며, 산업체에 필요한 맞춤형 인재 육성을 위해 다양한 연구지원과 교육지원을 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사업단은 충청권의 다양하고 많은 기업들과 3개 대학의 전문교수진, 이공계 학생팀들의 연계를 통해 산업체의 현장연계 문제 해결과 미래성장동력 확보, 新산업‧新기술 대응 미래선도인재 양성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며, 충청권 산업체와 대학간의 산학협력 고도화를 위한 다양한 시스템을 구축하여 산업체의 지속성장과 학생들의 취업에 질과 양을 추구하는 장기적인 계획도 갖고 있다.
  사업단은 이번 사업을 통해 재학생의 취업률 상승은 물론 충청지역의 3대 핵심 분야 집중 육성을 통해 지역 중소기업 성장과 지역산업 성장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황철호 단장은 “이 사업 수행을 통해 3개 대학의 연합과 참여기업, 학생이 상호 윈-윈하는 새로운 모델을 제시하고, 충청지역 대학과 산업체 간 인력 및 기술수요 불균형을 해소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보관리부서 : 시스템운영팀

최종 수정일 : 2021-10-28